수원시, 12월 16일 오후 2~5시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중장년일자리박람회 개최' 500여 명 현장 채용

송준형 기자 | natimes@naver.com | 입력 2019-12-13 00:27:4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 홍보물

 

[수원=로컬라이프] 송준형 기자 = 수원시 4060 중장년층이 인생 2막을 준비할 수 있는 취업의 문이 열린다.

 

수원시는 오는 16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수원컨벤션센터 3층 컨벤션홀에서 ‘2019 경기도·수원시 중장년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한다.

 

수원시·수원고용복지플러스센터·경기도일자리재단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중장년 일자리 박람회’는 퇴직·실직으로 재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장년층(40~60세) 구직자에게 구직 기회를 제공하는 채용박람회다.

 

이번 박람회에는 수원·화성·용인에 소재한 우수 중소·중견기업 67개 업체가 참여해 현장 면접을 거쳐 500여 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아울러 KD운송그룹(경기고속) 등 14개 업체가 참여하는 ‘경기도 버스 승무사원 채용관’도 운영할 예정이다. 운전 경력이 없는 구직자는 ‘경기도 버스운전자 양성 교육’을 신청할 수 있도록 별도의 부스도 마련된다.

 

또 맞춤형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는 ‘취업정보관’, 신중년 적합 직무를 체험할 수 있는 ‘직업체험관’, 귀농·귀촌 상담, 재취업·창업 관련 컨설팅을 제공하는 ‘인생 이모작 지원관’ 등을 운영한다.

 

AI(인공지능) 모의 면접 체험, 이력서 사진 촬영, 면접 코디네이션(메이크업·헤어 스타일링, 면접 의상 코디), 취업 타로 등 부대행사도 진행한다.

 

일자리박람회 참가기업 현황과 모집 분야·자격요건·근무조건 등 자세한 내용은 수원일자리센터(http://gyeonggi.work.go.kr/suwon)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지난 10월 시청에서 열린 일자리 박람회에 1316명이 방문, 면접을 본 536명 중 247명이 취업하는 성과가 있었다”면서 “중소기업은 우수인력을 채용하고, 구직자는 취업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돕겠다”고 말했다.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