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문화재단 6대 대표이사에‘박래헌’취임 예정

송준형 기자 | natimes@naver.com | 입력 2019-02-09 00:44:4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 수원문화재단 제6대 대표이사 박래헌

 

수원문화재단은 제6대 대표이사에 박래헌(59) 전 영통구청장이 오는 11일에 임명절차를 거쳐 수원문화재단 6대 대표이사에 취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 신임 대표이사는 1981년 공직생활을 시작해 수원시장 비서실장, 교육청소년과장, 교통행정과장, 푸른녹지사업소장, 박물관사업소장, 문화체육교육국장, 영통구청장 등을 역임했다. 2017년 정조대왕능행차 전 구간 재현 등 수원시 문화예술 분야에 기여한 부분이 크다.

 

박 신임 대표이사는 수원문화예술의 창작과 보급 및 활동을 지원하고, 전통문화예술의 전승과 관광사업 활성화와 더불어 시민과 함께 문화로 즐겁고 예술로 새롭게 하는 문화도시 수원을 만드는데 매진할 계획이다.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한국내츄럴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