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민동익 명예의장 위촉… 시의회 정체성 확립에 힘써

송준형 기자 | locallife@locallife.news | 입력 2020-05-24 10:58:1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 성남시의회, 민동익 전의원 명예의장 위촉>

 

[성남=로컬라이프] 송준형 기자 = 성남시의회(의장 박문석)는 일일 명예의장 제도를 활성화하며 시의회 정체성 확립에 힘쓰고 있다. 22일에는 제4대 시의원인 민동익 전 의원을 명예의장으로 위촉했다.  

 

민동익 전 의원은 오랫동안 분당신협 이사장으로 활동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했을 뿐만 아니라 현재 성남시 충청남북도 총 향우회장을 맡아 주민 소통과 화합에도 힘쓰고 있다.  

 

민동익 전 의원은 제8대 전반기 의정활동 추진 실적 및 코로나19 대응 현황에 대한 업무보고를 듣고 본회의장 및 홍보관을 견학하는 등 명예의장으로서 일정을 소화했다. 또한 후배 의원들과 지역 현안을 공유하고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의정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민 명예의장은 “전문성을 두루 갖춘 후배 의원들이 지방의회를 이끌고 있어 시의회의 위상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많은 시민들과 소통하고 시민들의 애로사항은 의정활동에 적극 반영해서 더 나은 성남시를 만들어가길 바란다”라며 후배 의원들을 격려했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힘든 시기이지만, 집행부와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서 시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힘써주길 바란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박문석 의장은 “과거 없이 미래를 말할 수 없다. 전직 의원을 대상으로 하는 일일 명예의장 제도가 시의회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정체성을 확립하는 발판이 되고 있다. 명예의장님의 고견을 새겨들으며 시민들이 성남시에 대한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locallife@locallife.news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