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군, ‘숲속 동키마을’ 개장...당나귀 타고 동물 먹이주기 체험

송준형 기자 | locallife@locallife.news | 입력 2020-05-23 15:32:4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홍천=로컬라이프] 송준형 기자 = 홍천군은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숲속 동키마을’을  개장했다고 밝혔다. 

 

숲속 동키마을은 가족 캠핑장, 야외쉼터, 자연습지 등 다양한 편의시설이 마련돼있어 가족과 함께 머물며 편하게 자연을 즐길 수 있다. 

 

사진=홍천군 제공

 

또한, 오리, 산양 등 귀여운 동물들과 만날 수 있는 곳으로 나귀의 등에 직접 올라타 보고, 작은 동물들에게 먹이를 주어 교감 할 수 있는 곳으로 방문객들의 만족도가 높다. 

 

사진=홍천군 제공

 

군 관계자는 "숲속 동키마을은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당나귀, 스몰피그를 비롯해 어린이들에게 친숙한 토끼, 양, 염소, 거위, 오리 등을 체험할 수 있는 곳"이라며 "가족과 함께 방문하셔서 특별하고 소중한 추억을 만들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숲속 동키마을의 이용시간은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이며, 방문 시 마스크 착용을 해야 체험과 캠핑을 할 수 있고, 손 소독제와 소독약은 현장에 비치되어 있다. 자세한 사항은 010-5261-4857로 문의하면 된다.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