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카카오게임즈와 손잡고 게임문화 소외계층 지원 추진

‘게임문화 소외계층 지원과 게임문화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4D VR게임버스 운영한다”
임현상 기자 | locallife@hanmail.net | 입력 2019-10-28 18:09:2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성남시와 ㈜카카오게임즈는 ‘게임문화 소외계층 지원과 게임문화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게임문화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에 협력하기로 했다. (영상촬영=임현상 기자)

 

 

[성남=로컬라이프] 임현상 기자 = 성남시는 소외계층의 문화적 빈곤 해소를 위한 정책적 해결 방안을 모색해 추진한다. 그 일환으로 성남시는 게임 콘텐츠 기업인 카카오게임즈와 손잡고 게임문화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에 나선다. 

 

이를 위해 성남시는 28일 오후, 은수미 성남시장과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게임문화 소외계층 지원과 게임문화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성남시와 카카오게임즈는 게임문화 소외계층 지원과 게임문화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게임문화 소외계층 지원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사진은 협약서 서명 후 은수미 성남시장(왼쪽)과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임현상 기자)

 

이번 협약에 따라, 카카오게임즈는 장애 또는 저소득 아동, 노인, 환자 등 게임문화를 쉽게 접하지 못하는 소외계층이 있는 곳을 찾아가 ‘4D VR게임버스를 운영하며, 성남시는 지역산업육성 지원기관인 성남산업진흥원과 함께 4D VR게임버스 체험 대상자를 발굴해 카카오게임즈에 연계하는 등 행정적 지원을 하게 된다. 

 

카카오게임즈가 운영하는 ‘4D VR게임버스는 안경 형태의 VR 장비를 착용하고 버스 의자에 앉아 360도 입체 영상 속 대관람차 타기 게임 등을 하는 방식으로, 카카오 프렌즈 캐릭터들이 등장한다.

 

게임버스와 함께 볼풀 게임, 점자 블록 놀이 기구를 설치 운영하며, 이 외에도 다채로운 놀이 콘텐츠를 선보인다.

 

이를 통해 게임문화를 접할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은 소외계층이 일상의 즐거움을 느끼며 삶의 질이 향상되도록 돕는다는 목표다.

 

협약식 후 은수미 성남시장(왼쪽)과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오른쪽)‘4D VR게임버스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임현상 기자)

 

이와 관련해 은수미 성남시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게임산업은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는 문화적 힘을 가진 산업이라는 인식을 새롭게 하게 될 것이라며 아시아실리콘밸리 프로젝트 중심 성남 조성에도 힘을 더하게 될 것으로 본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어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는 제가 젊은 시절 농촌봉사활동을 갔던 경험에서 시작한다. 당시 어린이들이 놀이동산 가는 것이 꿈이라는 말을 들었고, 이제 게임 산업이 성장해 놀이동산을 PC 안에 담아낼 수 있는 기술이 생겨, 기술을 통해 그들의 꿈을 실현 시켜 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게임문화를 접하기 힘든 장애인이나 지역적으로 어려움이 있는 이들에게 직접 찾아가서 놀이동산을 선물할 수 있는 기회, 이를 통해 게임업체다운 사회공헌이 가능하리라 믿는다4D VR게임버스 운영 취지를 설명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 앞서 카카오게임즈는 이날 협약에 앞서 오전 10시 분당구 야탑동에 있는 공립특수교육기관인 성은학교에서 중학생 30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프렌즈 게임 랜드 4D VR게임 버스를 첫 운영했으며, 협약식 후에는 은수미 성남시장이 시청 광장에서 진행된 ‘4D VR게임 버스 체험 행사에 참석해 대관람차, 회전목마 등의 가상 놀이 콘텐츠를 관람했다.

 

locallife@hanmail.net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