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생의료재단, 저소득 여성 청소년 위한 위생용품 11만개 기부

오는 11월 경기도 성남시에도 자생 엔젤박스 100개 기부 계획
임윤수 기자 | locallife@locallife.news | 입력 2020-07-29 20:31:5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설명/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가운데 오른쪽), 허성무 창원시장(가운데),
창원자생한방병원 강인 병원장(가운데 왼쪽), 재단 관계자들이 창원시청서 진행된 자생 엔젤박스 전달식에서 기념 촬영하고 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생필품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을 위해 자생의료재단이 올해 약 11만개의 생리대 지원에 나선다. 

 

자생의료재단(이사장 박병모)은 지난 28일과 29일 양일간 부산·창원지역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을 위한 위생용품을 담은 ‘자생 엔젤박스’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자생 엔젤박스에는 1인당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생리대 370여개가 담겨 있다. 자생 엔젤박스 나눔 사업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 위생용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는 10대 여성 청소년들의 건강한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2017년부터 매년 진행되고 있다. 

 

먼저 자생의료재단은 지난 28일 해운대자생한방병원(병원장 김상돈)과 함께 지난 28일 부산광역시청을 방문해 자생 엔젤박스 100개를 기부했다. 29일에는 창원자생한방병원(병원장 강인)과 창원시청을 찾아 자생 엔젤박스 100개를 추가로 기부했다. 전달된 엔젤박스는 부산·창원에 거주 중인 저소득층 여성청소년 20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또한 자생의료재단은 오는 11월 경기도 성남시에도 자생 엔젤박스 100개를 기부할 계획이다. 올해 자생의료재단의 자생 엔젤박스 나눔 사업을 통해 전달되는 생리대 개수를 모두 합하면 총 11만개가 넘는다. 

 

자생의료재단 박병모 이사장은 “힘들수록 나눔의 기쁨은 배가 된다고 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경제적 부담이 가중된 소외계층 청소년들에게 자생 엔젤박스가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며 “자생의료재단의 철학인 ‘긍휼지심(矜恤之心)’을 바탕으로 어려운 상황에 처한 이웃과 따뜻한 정을 나누는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생의료재단은 전국 20개 자생한방병·의원을 갖추고 척추·관절 질환자들을 치료하고 있다. 의료사업 수익은 재단 목적사업인 의료지원, 교육·장학 사업 등을 통해 사회에 환원하고 있다. 최근 자생의료재단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출근길 마스크 배부, 지역아동센터 방역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 중이다. 지난 3월에는 코로나19 한의약 진료를 위해 대한한의사협회에 5000만원을 기부했으며, 6월에는 전국 자생한방병의·원 인근 지역아동센터들에 손소독제 1만개를 전달하기도 했다. 

 

<사진설명/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오른쪽), 해운대자생한방병원 김상돈 병원장(가운데), 부산광역시 전혜숙 여성가족국장(왼쪽)이 부산광역시청에서 진행된 자생 엔젤박스 전달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