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2020년 상반기 신도시(위례, 감일) 대중교통 이용 개선

송준형 기자 | locallife@locallife.news | 입력 2020-01-23 22:05:0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 하남, 2020년 상반기 신도시(위례, 감일) 대중교통 이용 개선>

 

[하남=로컬라이프] 송준형 기자 = 하남시는 원도심(신장·덕풍)과 신도시(위례, 감일)을 연계하는 시내버스 30-1번을 다음달 3일부터 38번으로 변경 운행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그동안 위례·감일 신도시 주민들은 원도심까지 가기위해 최소 1회 이상 환승이 필요하고 잠실역까지 경유해야 하는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시는 기존 원도심~잠실역~중앙보훈병원~위례·감일 신도시~성남 은행동을 운행되던 시내버스 30-1번을 잠실역을 경유하지 않는 경로로 변경하여 38번 버스를 새롭게 운행할 계획이다. 

 

이로 인해 위례·감일 신도시와 원도심 간 대중교통 통행시간이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또한, 위례신도시는 강남방면 기존 시내버스 33번을 23일부터 광역버스 9202번으로 전환하여 11대로 운행할 예정으로 대중교통의 서비스개선 및 운행 안정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이번 원도심~신도시 연계 버스운행 및 광역버스 9202번 전환은 위례신도시 입주민의 동의 및 버스 좌석 안정화를 위해 추진했으며, 특히 이 과정에서 시민에게 편리한 대중교통을 제공하기 위해 하남시와 국회의원, 시·도의원 및 지역의 정치인들이 힘을 합쳐 노력한 결과이다. 

 

석승호 교통정책과장은“지역 주민간 대중교통 연계를 위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내버스 38번 및 광역버스 9202번 운행으로 주민의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 및 좌석 안정화에 이바지하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