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한국전통문화대 만남의 장 행사 가져

김보경 기자 | natimes@naver.com | 입력 2019-03-08 10:26:4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부여군-한국전통문화대 만남의 장 행사 가져
부여군은 한국전통문화대와 지난 7일 한국전통문화대학교 교내에서 ‘부여군-한국전통문화대 만남의 장’행사 가졌다.

이번 행사는 부여군과 한국전통문화대가 작년 11월 관·학 교류협력 협정 체결 이후 상호우호 협력증진 및 대학과 지역사회의 상생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로 박정현 부여군수와 부여군청 실무부서장, 김영모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총장과 각 학과장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부여군과 전통문화대는 이번 만남의 장을 통해 인구청년정책지원, 세계유산 확장 등재, 청년창작클러스터 조성, 한옥 세계화, 문화컨텐츠 발굴, 지역축제 지원 등 다양한 협정사안에 대해 유관학과와 실무부서 간 필요한 정보를 공유하고 지역발전과 대학의 발전을 위해 분야별 관·학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양 기관이 든든한 파트너로서 실질적이면서 다양한 교류협력을 통해 상생발전의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협력사업이 효율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면서 “오늘 이렇게 부여군과 전통문화대학교 간 성공적인 교류협약 체결을 위해 노력해주신 김영모 총장님을 비롯한 관계자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국내츄럴타임즈 김보경 기자]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한국내츄럴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