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협약식 및 교육 개최

함께하면 큰 힘이 된다
김보경 기자 | natimes@naver.com | 입력 2019-05-20 13:18:0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오산시는 지난 17일 오산시청 대회의실에서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역의 촘촘한 복지 인적안전망을 구축을 위해 오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으로 신청한 42개의 단체와 신규 위촉자 400여명의 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오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협약식 및 교육’을 개최했다.
오산시는 지난 17일 오산시청 대회의실에서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역의 촘촘한 복지 인적안전망을 구축을 위해 오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으로 신청한 42개의 단체와 신규 위촉자 400여명의 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오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협약식 및 교육’을 개최했다.

오산시는 위기에 놓인 가구를 주민들과 함께 발굴하고자 지난 4월 1일부터 5월 10일까지 오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확대를 위한 집중모집을 실시하였으며, 이와 같은 뜻깊은 일에 함께 동참하고자 총 42개 단체 및 434명의 시민들이 신청서를 제출했고, 지난해 12월부터 총 1,068명의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위촉됐다.

이날 행사는 1부 단체 협약식 및 신규신청자 위촉증 수여, 2부 신규자 역량강화교육으로 진행되었으며,‘함께하면 큰 힘이 된다’라는 주제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활동의 필요성,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대상자 발견 시 단계별 실천법, 발굴시 주의사항, 타지역 우수사례 등에 대해 특강을 실시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송파 세모녀사건’이후 다양한 복지제도 개편이 있었으나 생활고로 추정되는 가족사망 사건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가운데 이웃들의 관심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시민들의 동참을 요청했고, 오산시도 이와 더불어 더 많은 복지혜택이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오산시의회 장인수 의장은 격려사를 통해 “이런 뜻깊은 자리에 함께하게 되어 기쁘며, 오산시의회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주민을 발굴하는데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한국내츄럴타임즈 김보경 기자]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