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두일캡 예천 제2농공단지에 대규모 신설 투자

51명 신규일자리 창출
김보경 기자 | natimes@naver.com | 입력 2019-06-20 09:08:2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예천군


기업유치를 통한 일자리 창출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인 결과 예천군의 노력이 결실을 맺고 있다.

강문규 ㈜두일캡 대표, 김학동 예천군수, 전우헌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20일 오전 10시 예천군청 중회의실에서 “예천 제2농공단지 공장신설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투자협정을 계기로 ㈜두일캡은 예천 제2농공단지 2필지 18,294.6㎡ 부지에 2022년까지 3년간 200억원을 투자해 음료 용기제품생산시설 신설과 더불어 음료생산 업체와의 상생 및 동반 성장이 가능하게 되었고, 예천군은 연간 시장규모가 2,000억 원에 이르는 음료산업 분야의 메카로 급부상하게 될 전망이다.

또한, 예천군 전략산업 중 하나인 음료산업이 획기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제2의 도약기를 맞게 될 뿐 아니라 음료 클러스터 및 예천 제2농공단지 투자유치가 완료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예천군은 지난해 11월 중순 우리나라 굴지의 대형 음료수 제조 회사인 튤립인터내셔널와 예천 제2농공단지에 500억원 투자유치와 260여명의 신규일자리 창출, 금년 5월 말 6차 산업의 선도기업해트리푸드와 80억원 투자유치와 43명의 신규일자리 창출로 단기간에 획기적인 투자유치 결실을 맺고 있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공장신설 투자라는 어려운 결단을 해 주신 ㈜두일캡강문규 대표 및 임직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이번 투자가 잘한선택이 되고 시장에서 더 크게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 활동에 필요한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