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고·애플 수박 ‘첫선’…인기 폭발

18일 올해 첫 수확 애플수박과 망고수박 신북농협 로컬푸드매장 판매
이현진 기자 | natimes@naver.com | 입력 2019-07-18 10:12:0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춘천시 농업기술센터는 시범재배한 망고수박과 애플수박을 18일부터 신북농협 로컬푸드매장에서 판매한다.


올해 첫 수확한 애플수박과 망고수박이 시민들에게 선보인다.

춘천시 농업기술센터는 신소득 작목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시범 재배한 망고수박과 애플수박을 18일부터 신북농협 로컬푸드매장에서 판매한다고 밝혔다.

올해 시범 재배된 양은 애플수박 300주, 망고수박 300주로 총 판매되는 양은 2톤 정도다.

애플수박은 2018년부터 시범 재배를 하고 있으며 망고수박은 올해 처음으로 시범 재배했다.

애플수박은 크기가 사과만해서 애플수박으로 불리며 망고수박은 속이 노란색이라 망고수박으로 불린다.

애플수박은 무게가 보통 2kg, 망고수박은 3kg 정도로 크기는 어른 주먹보다 조금 크다.

애플수박과 망고수박은 1~2인 가구를 겨냥한 맞춤 작목으로 일반 수박에 비해 크기도 작고 껍질이 얇아 소규모 가구에 인기를 끌고 있다.

또 일반 수박과 달리 공중에 매달려 재배되기 때문에 강수량에 상관없이 당도가 높다.

춘천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앞으로도 미니수박 뿐만 아니라 새로운 소득원 창출을 위해 지역에 맞는 작목들을 시범 재배해 농가에 보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